티스토리 뷰

분류없음

민들레 - 우효(OOHYO)

macintoy 2019.06.23 18:44

격앙된 감정을 감추고 화장기 없이 담담히 읊조리는 선율은 사랑의 추억을 소환하고 마약처럼 심연에 빠져들게 한다. 밝고 우아한 현악으로 문을 열고, 후렴부에 몽환적인 신디사이저 연주를 더해 차분한 호흡으로 감정을 고조시키는 정교하고 세련된 전개는 안개가 피어오르는 꿈길 같고, 올이 풀려가는 스웨터 털실을 닮은 여운이 끝 모르게 이어진다.


우리 손 잡을까요
지난날은 다 잊어버리고
나를 사랑한다고 말해주세요
우리 동네에 가요
편한 미소를 지어 주세요
노란 꽃잎처럼 내 맘에
사뿐히 내려앉도록

바람결에 스쳐 갈까
내 마음에 심어질까
무심코 내딛는 걸음에
아파하며 돌아설까
구겨진 잎사귀라도
예쁜 책에 꽂아놓고
너에게 주고만 싶어요
사랑을 말하고 싶어

사랑해요 그대
있는 모습 그대로
너의 모든 눈물
닦아주고 싶어
어서 와요 그대
매일 기다려요
나 웃을게요 많이
그대를 위해 많이
많이 웃을게요

우리 손 잡을까요
널 얼마나 사랑하는데
오늘은 안아줘요
널 얼마나 기다렸는데
이제는 춤을 춰요
왜 왜 자꾸 멀어지려 해
우리 동네에 가요
왜 왜 자꾸 놓아주려 해 놓아주려 해

바람처럼 사라질까
내 마음을 채워줄까
시간마저 쉴 수 있는
나의 집이 되어줄까
빗물이 나를 적시고
눈앞을 흐리게 해도
나는 너를 보고 싶어요
너와 함께 하고 싶어

사랑해요 그대
있는 모습 그대로
너의 모든 시간
함께 하고 싶어
어서 와요 그대
같이 걸어가요
웃게 해줄게요
더 웃게 해줄게요
영원히

댓글
  • 프로필사진 SS 가사가 넘 와닿는 곡이네요.
    정말 이런 사랑을 해보고 싶게 만들 만큼요..
    이쁜곡 알게 해주셔서 감사해요.
    무한 반복할꺼 같아요..^^
    2019.06.23 22:42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macintoy.tistory.com macintoy 우리 모두 스스로 자기 운명의 주인이니, 사랑도 어딘가에서 뚝 떨어지는 게 아니라 우리의 의지와 노력으로 쟁취하는 걸루요. 너무 반복해 듣지는 마세요. 은근 우울한 코드 :-( 2019.06.24 00:26 신고
  • 프로필사진 짙은 다시 누군가와 저런 말들을 주고 받을 수 있을까요? 두번째 반복인데도 벌써 막 우울 ㅜㅜ....좋은곡 소개 감사합니다. 2019.06.26 10:49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macintoy.tistory.com macintoy 우효는 자신의 앨범 <소녀감성>을 소개하면서, “음악은 저에게 사진을 찍는 것과 같은 의미인 것 같습니다.”라고 밝힌 바 있죠. 그래서 그의 음악이 이토록 회화적인가 봅니다. 2019.06.26 10:59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