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미국 브루클린에 사는 24세의 카툰 작가 겸 일러스트레이터 Sarah Andersen은 일상 생활(자신, 친구들, 반려동물)에서 모티브를 얻어 짤막한 카툰을 자신의 웹사이트인 sarahcandersen.com을 통해 연재하고 있는데요. 소녀적 감수성과 엉뚱하면서도 때로 엽기적인 재미로 가득합니다. Sarah의 작품 <현실에서의 소셜 미디어>를 볼까요?

 

똑똑~ 마이크 테스트~

친구분들 그리고 팔로워 여러분들, 주목해주세요.

제가 방금 햄버거를 하나 먹었습니다.

그리고 맛있었죠.

이겁니다!

 

우우~ 좋아요. 좋아요.

 

(- ㅂ-)/ 하루에도 몇 번씩 접속하는 소셜 미디어가 킬링 타임이나 과시의 수단보다는 연대와 소통의 도구가 될 수 있기를...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