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도시인들은 늘 흙과 바람, 나무, 햇살이 그립죠. 요즘엔 '먼지 없는 공기'가 새롭게 추가되었습니다.

 


여행 경비 1/3을 차지하는 숙박비가 아까워, 무료 캠핑지를 찾다가 강원도 홍천강에 도착했어요.


 

파란 하늘

 

 

펄럭이는 바람

 

 

저공비행 중인 헬기. 응?

 

 

닭보다 흔한 백로 + 공공 디자인의 실패를 보여주는 현수막이 있는 풍경

 

 

낚시터에서 낚시객을 바라보고

 

 

테이블 위에 카메라를 올려놓고 타이머를 이용, 25초간 셔터를 벌브 개방해 홍천강의 밤하늘을 기록했어요. 스치는 유성을 보면서 '유성을 볼 수 있게 해달라' 소원하고 소원하죠.

 

 

낮에는 캠핑족이, 밤에는 낚시꾼이 들락날락하는 덕에 치안이 위험하지는 않습니다.

 

 

 

수면 위를 따라 흐르는 물안개를 바라보며 맞이하는 경이로운 아침을 맞이해요.



노지와 오지 사이, 온탕과 냉탕을 오가는 홍천강 노지 캠핑의 장단점은 다음과 같습니다.


+

1) 가깝다. 한가한 시간에 이동한다면 서울에서 한 시간대에 도달

2) 천혜의 강변이 널려 있다. 유료 시설만큼 무료로 캠핑할 수 있는 곳도 적지 않다.

3) 화장실과 급수대를 지자체가 아닌 지역 주민들이 직접 제공한다.

4) 낚시 취미가 있는 남편과 캠핑을 좋아하는 아내가 공존할 수 있다.

5) SUV 차량이 있다면, 좀 더 깊숙이 들어가면, 한적하고 아늑한 장소로 이어진다.

6) 아이스크림이나 장작을 구입할 수 있는 구멍가게들이 널려있다.


-

1) 최소한의 편의 시설이 있을 뿐, 샤워장은 유료 시설을 이용해야 하고, 깨끗한 화장실을 찾기가 어렵다. 무료에는 대가가 따른다.

2) 관리 주체가 없기 때문에, '과하게' 노는 분들이 있다. 강 건너 편까지 들리도록 음악을 크게 틀어놓는 사람은 도대체...

3) 강가에 바짝 붙어서 텐트를 설치하면, 물 비린내가 올라오더라. 

4) 그늘이 없기 때문에 낮에 덥고 밥에 춥다. 체감 일교차 30도 ~ _~ 

5) 강가는 길이 아니고 온통 자갈밭이라 운전에 주의를 요하며, 팩을 박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댓글
  • 프로필사진 박진감 혹시 정확한 위치좀 알수있을까요??
    한적한곳 찾아가고싶어서요ㅜ
    2017.08.07 16:27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macintoy.tistory.com macintoy 모곡밤벌유원지입니다. 식수와 화장실에서 멀수록 한적하고, 가까울수록 소란스럽습니다. 강변에 늘어선 화장실 위생상태는 끔찍하지만, '모곡슈퍼마켓' 앞쪽에 24시간 개방한 화장실이 있어요. 험로 주행이 가능한 차량은 자갈밭을 따라 보리울캠핑장 옆쪽으로 따라 상류로 가면 한적한 곳들이 나오는데, 수량에 따라 지형이 바뀌기 때문에 단정해서 안내해드리기 조심스럽습니다.
    http://naver.me/xMwEsLIl

    적절한 명당을 찾는 것과 뜨거운 햇볕을 피해 그늘을 확보하는 것이 최대 관건입니다. 즐거운 여행 되시고, 다녀오시면 결과를 알려주세요. :-)
    2017.08.09 08:44 신고
댓글쓰기 폼